Tag Archives: 시작

오늘부터 딱 1년이다.

그동안 고민이 많았다.

소프트웨어 개발자로서 이 길을 계속 갈 것인지 아니면 게임 개발자로 새로운 길을 갈 것인지를…
결국 6개월간의 고민 끝에 게임 개발자의 길을 선택했다.
그리고 지금 이렇게 블로그의 첫 글을 쓰고 있다.

언젠가 지금의 선택을 후회할 날도 오겠지만, 후회보다는 경험을 남기고 싶다.
게임의 성공을 위해 필사적으로 매달리겠지만, 성공은 누구도 보장할 수 없다.

하지만 분명 멋진 경험이 될 것임은 분명하다.